판교의 강자에서 서울까지 진출, 판교 <능라도> 식탐의 기록

   <능라도>를 다녀왔다. 상호가 <능라>에서 <능라도>로 변경되었다. 작년 6월이 마지막 방문이었으니까 꽤 오랜만에 방문한 셈. 상호 변경 후 서울로 분점을 낸 것 같다. 그래도 서울 가면 <유진식당>을 가지 여길 가진 않을 것 같다. 결론은, 평양냉면은 너무 비싸다. 흥칫뿡.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